건강도서몰

건강신문사 바로가기건강쇼핑몰 바로가기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패스워드찾기장바구니즐겨찾기

주문배송조회

고객센터

건강도서몰 > 제품소개 > 모든 카테고리

이미지보기

젊은날의 편지 너희도 후일 부모가 되어

판매가 15,000원  13,500원
출판사 건강신문사
수량
옵션
페이지수 315 쪽
ISBN 9788988314869
출간일 2008-03-17

장바구니담기 관심상품등록 추천메일보내기

상품상세정보

 

 

책소개

 

편지로 읽는 70,80년대의 사회사


책이 어떤 진실을 전달함으로써 읽는 이에게 감동을 주는 것이라면 보통 사람들이 어린 시절 주고받았던 편지를 묶어낸 책도 훌륭한 책이 될 수 있다는 것을 이 책은 증명하고 있다.


이 책에 등장하는 편지글의 주인공 19명 가운데 대부분은 세상이 널리 알아주는 유명인사들은 아니나 각기 나름대로 사회에서 활동하고 있는 40, 50대 필자들이다. 회사원 목사 교수 기자 변호사 공무원 한의사 기업인 등등의 직업을 갖게 된 그들이 30년 가까운 세월이 지나는 동안 직장 생활과 결혼, 유학, 이사 등등의 긴 세월동안 용케도 해묵은 편지를 보물처럼 간직해온 우정도 읽는 이들을 감동시킨다.


그들이 당시 주고받았던 젊은 날의 아름답고 소중한 흔적을 책으로 엮어낸 것은 평범한 청년들의 평범한 이야기가, 우정이라는 단어가 잊혀져 가는 현대의 많은 젊은이들에게 따스함을 안겨다 줄 수 있었으면 좋겠다는 바람이 담겨있다. 꿈 많던 고교 시절과 이런 저런 생각이 많던 대학생들의 모습, 고생도 많던 군대 시절이 고스란히 담긴 이 책은 그래서 편지로 읽는 70년대와 80년대의 사회사이다. 그들은 세월이 흘러 어느덧 자식 세대를 대학생으로 두고 있는데 자식세대를 향해 ‘우리의 젊은 시절은 이랬다’는 것을 생생하게 보여주고 싶어한다. 너도 언젠가 애비가 되면 알 것이라며 진중하게 살라고 충고하시는 아버지의 편지, 지우개로 여러 번 지운 흔적이 고스란히 남아있는 유치원생의 위문 편지, 대입재수학원 생활의 무료함을 하소연하는 청년의 글, 외국유학 생활 도중의 심사를 전해주는 편지, 지독한 가난에서도 굴하지 않으려는 청년의 다짐, 신춘문예 도전의 꿈을 안고 산사를 들락거리는 문학청년의 고민.


70년대 중후반과 80년대 초반 학창시절을 맞이했던 필자들의 꿈과 열정, 희망과 도전의 글들은 뻔한 세상살이에 이력이 나 시큰둥해있던 우리들에게 잃어버렸던 시간을 되찾게 해주는 귀하고 감사한 선물인지 모른다. 진솔함이 담긴 필자들의 편지를 읽으며 우리 모두는 지난 시절 힘든 세월을 용케 지나온 것이 이제 생각해보면 반드시 누군가 좋은 사람들의 도움이 있었기에, 좋은 친구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는 생각을 하게 된다. 편지의 주인공인 한 사람은 편지 책을 내게 된 소감을 이렇게 전하고 있다.


“우리는 글을 주고받으며 성장하였습니다. 마주 하면 별 말이 없으면서도, 글로 하면 할 말이 꽤 많았습니다. 밤을 밝히며, 죄 없는 종이를 수도 없이 구겼습니다. 개인적 고민, 젊음의 아픔, 시대적 고통을 편지를 통해 삭였습니다. 마음을 주고받을 수 있는 벗이 있다는 것은 큰 위안이요, 기쁨이었습니다”


전자메일과 휴대전화 문자메시지 시대에가 에 밀려 잊혀진 듯한 편지. 하지만 편지는 내용의 전달이라는 의미를 넘어, 손 때 묻혀 마음을 전해주는 뛰어난 기록성과 보존성, 다른 매체가 감히 흉내 낼 수 없는 은근함과 따스함이 있다. 때로는 구겨진 종이가 ,때로는 번진 잉크가, 때로는 정렬된 글씨가 쓰여진 글 이상의 것을 전해준다. 말로 다 전할 수 없는 마음들, 말로 다 표현이 안 되는 마음들, 전화로 이야기 할 수 없는 말들, 전자메일의 송신으로 끝내고 싶지 않은 표현들을, 내 기분을 표현 해줄 종이위에 내가 쓰고 싶은 펜의 색깔로, 나의 글씨로 표현 할 수 있는 것이 편지인 것이다.


자기감정이 솔직히 드러난 편지들을 읽다보면 편지를 매개로 오고갔던 젊은이들의 따뜻한 마음이 고스란히 전해져 온다. 사랑하는 부모님, 오랫동안 소식을 전하지 못했던 정든 친구들, 늘 감사하는 은사님 등에게 추억의 펜을 들어보고 싶어진다. 갈수록 삭막해져가는 듯한 이 사회에 편지지 위의 잉크가 번져가듯 따순 사랑이 번져 가는 것을 필자들은 보고 싶어한다.



저자 및 역자 소개

 

저자 : 조헌주 


1958년 전남 강진 출생. 서울대 언론정보학과 졸업. 중앙대 신문방송대학원 석사. 일본 도쿄대 사회정보연구소 객원연구원, 큐슈대 한국학연구센터 방문연구원. 1985년 동아일보사에 입사해 사회부 경제부 문화부 정보과학부 기자를 거쳐 도쿄특파원, 도쿄지국장을 지냈으며 현재 지식경영팀장.

저서에 <야쿠자와 요코즈나> <오늘의 일본 내일의 일본> <바둑신화 이창호 스토리> <세계의 숲으로 가다(공저)> <아직도 찾아야 할 나(번역)> 등이 있다.



목차


제 1부 친구,

마음만은 따뜻하자


제 2부 마음을 보내고

마음에 감사하다


제 3부 너희도 후일 부모가 되어

배송정보

배송 방법 : 택배


배송 지역 : 전국지역


배송 비용 : 2만원이상 무료배송. 그 이하는 추가요금 2500원을 지불하셔야 합니다.


배송 기간 : 2일 ~ 5일


배송 안내
- 산간벽지나 도서지방은 별도의 추가금액2000원을 지불하셔야 합니다.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교환및반품정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단,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예 : 가전제품, 식품, 음반 등, 단 액정화면이 부착된 노트북, LCD모니터, 디지털 카메라 등의 불량화소에
  따른 반품/교환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단, 화장품등의 경우 시용제품을
  제공한 경우에 한 합니다.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1:1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색상 교환, 사이즈 교환 등 포함)

 

서비스문의

Tel. 02-305-6066   Fax. 02-305-1436  

목록보기